구단뉴스

안산, ´순간 온수기´ 개발 업체 ´라온닉스´와 후원 협약
운영자 2018-07-23  /  조회수 : 2676



  안산 그리너스 FC22(), 안산 와~스타디움 홈경기에서 라온닉스와 후원 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산 그리너스 FC(이하 안산’)의 김필호 대표와 라온닉스의 박산 대표가 참석하였다.

 

  안산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선수들이 리그 경기에서 1골을 득점할 때마다 순간 온수기’ 1대씩을 라온닉스로부터 후원받기로 했다. 시즌 종료 후에는 한 시즌 동안 모인 순간 온수기를 안산에 거주하는 소외계층과 다문화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라온닉스가 포스코와 함께 자체 개발한 순간 온수기는 지난 ‘2015 창조경제대상 아이디어·창업경진대회에서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한 검증된 제품이다. 온수탱크 없이도 최첨단 신소재를 통해 즉각적인 발열을 일으킬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온수탱크가 없기 때문에 세균번식이 없고 위생적이며, Heater의 열효율 변화와 산화 부식이 없어 에너지 효율이 높고 내구성이 뛰어나다. 향후 투명 토스트기나 인덕션 전기레인지 등 생활가전과 난방기기는 물론 스팀을 이용한 여러 산업 분야에 폭 넓게 적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라온닉스의 박 대표는 사회공헌활동의 대표적인 구단인 안산 그리너스 FC와 함께 안산 시민들에게 온수기를 전달드릴 수 있어 기쁘다. 시즌동안 쌓인 골을 통해 연말에 작지만 따뜻함을 전하도록 하겠다라며 이번 협약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안산의 박공원 단장은 좋은 제품을 후원해주시는 라온닉스에 정말 감사하다. 이렇게 기업과 구단의 연계로 안산 시민들을 위해 의미 있는 일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전글 안산, 브라질 출신 공격수 ´피델´ 임대 영입
다음글 안산, 지역 출신 유망주 공격수 이창훈 영입